잊지 않겠습니다.









 

지난주 작은 할아버지 제사에서 싸온 전들~
역시 제사와 차례 음식의 꽃은 전~~~





Posted by Lode Runner

댓글을 달아 주세요